• 최종편집 2022-07-06(수)

삼척, 주소정보 안내시설물·국가지점번호판 일제조사

주소정보 안내시설물 4종 2만4,929개, 국가지점번호판 305개소 대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3.jpeg

 

[삼척=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삼척시는 지역 내 주소정보 안내시설과 국가지점번호판에 대해 일제조사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오는 10월까지 도로명판 4,393개와 건물번호판 1만8,826개, 지역안내판 24개, 기초번호판 1,686개 등 총 4종 2만4,929개의 주소정보 안내시설물에 대상으로 일제조사를 진행해 훼손 및 망실된 시설물을 정비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추가 설치가 필요한 지역에는 신규 설치해 시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국가지점번호판 305개소에 대한 일제조사도 실시한다.

 

국가지점번호란 국토 및 이와 인접한 해양을 격자형으로 일정하게 구획한 지점마다 부여된 번호로, 산악·해양 등에서의 재난 사고 등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는데 활용된다.

 

시는 지역 내 국가지점번호판 총 852개 중 지난해 154개에 대해 일제조사를 마쳤고, 올해 조사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국가지점번호판도 지속적으로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척, 주소정보 안내시설물·국가지점번호판 일제조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