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0(목)

동해 무릉권역 산악관광 활성화 ‘시동’

옥류동~두타산성 0.8km 숲길 정비, 무릉별유천지 루지탑승장~코스모스정원~청옥호 둘레길 402m 조성 등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5.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5.jpg

 

[동해=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동해시가 최근 각광받고 있는 등산 및 트래킹 코스를 추가 신설, 힐링 쉼터와 색다른 볼거리 제공을 통한 무릉권역 산악관광 활성화에 시동을 걸었다.

 

이를 위해 국비 등 3억 원을 투입, 옥류동에서 두타산성까지 길이 0.8km 폭 1.2m 구간의 노후화된 숲길 정비에 나선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해 동부지방산림청과 문화재청과의 협의를 마치고 11월 착공했으나, 동절기 공사 중지에 따라 올해 4월 재착공했다.

 

기존 목계단을 철거 후 숲길 개설 및 자연석 정비를 비롯한 부정형돌계단, 돌횡배수대, 데크계단, 안전로프, 방향이정표 등을 보수·설치한다.

 

내달 준공해 7월경 개방 예정으로 산림생태계 보전은 물론 쾌적하고 안전한 등산 환경이 추가로 조성돼, 많은 외지 등산객이 숨은 절경을 보며 힐링을 만끽하기 위해 동해시를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로컬 100에 선정된 무릉권역 핫플레이스 무릉별유천지에 2단계 사업의 일환으로 소멸대응기금 등 6억여 원을 투입, 새로운 숲길(둘레길)을 조성한다.

 

현재 코스모스 정원 인근 273m, 라벤더 팜 인근 87m 규모의 숲길이 조성되어 개방 중이며, 루지 탑승장에서 코스모스 정원을 지나 청옥호 둘레길(동측)까지 402m 구간에는 데크와 야자매트를, 코스모스 정원 인근에서 청옥호 둘레길(남측)까지 624m 구간은 데크와 난간이 설치된다.

 

이번 둘레길 조성사업은 지난 5월 중순 착공해 오는 7월 중순까지 순차적으로 준공될 예정으로, 향후 시민에게는 힐링 쉼터를, 관광객에게는 새로운 볼거리와 체험 요소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해 무릉권역 산악관광 활성화 ‘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