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2-08(금)

응급처치로 시민 생명 살린 동해시 영웅 ‘눈길’

부곡동행정복지센터 근무 김대현 사회복무요원 하트세이버 인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9-1.jpg

 

[동해=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동해시 부곡동행정복지센터에서 근무하는 김대현 사회복무요원이 강원특별도지사로부터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받는 등 눈길을 끌고 있다.

 

하트세이버는 심정지 또는 호흡정지로 생사의 갈림길에 선 응급환자를 심폐소생술 등 적극적인 응급처치로 생명을 구한 사람에게 인증서를 수여하는 제도이다.

 

지난 5월 22일 오전 10시경, 부곡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주민(이00, 62년생)이 주차장에서 심정지로 쓰러졌고, 이를 가장 먼저 발견한 김대현 요원은 심폐소생술과 자동제세동기를 사용해 호흡을 되살렸다.

 

그 후 구급대원이 도착해 응급의료기관으로 이송했고, 현재 아무런 후유증상 없이 잘 지내고 있다. 현장에 도착한 구급대원은 “심폐소생술을 적기에 시행해 호흡이 돌아온 상황으로, 조금만 늦었어도 큰일을 겪을 뻔했다”고 말했다.

 

9-2.jpg

 

김대현 요원은 “쓰러진 주민을 보자마자, 사회복무요원 교육 때 받은 심폐소생술을 시행해야 된다는 생각이 들었고, 심폐소생술을 받은 어르신이 건강한 모습을 되찾았다고 하니 너무 뿌듯하다”고 말했다.

 

김대현 요원은 평소에도 부곡동행정복지센터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면서 직원들의 사무보조는 물론, 제설작업, 환경정비활동 등 궂은일을 마다 않고 수행해, 주민들과 직원들로부터 칭송이 끊이지 않고 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응급처치로 시민 생명 살린 동해시 영웅 ‘눈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