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7(금)

동해시의회, 제332회 제1차 정례회 개회

2022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 승인 및 시정질문 등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6.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JPG

 

[동해=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동해시의회(의장 이동호)는 8일, 제332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해 14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제1차 정례회에는 2022회계연도 세입·세출예산 결산 승인, 시정질문, 행정사무감사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동호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3일 후에 있을 강원특별자치도 출범과 동해시 특례가 반영된 관련법 개정안에 따라 변화될 물류통상 거점도시로서 동해시의 변화된 희망적인 모습을 기대한다”라며 “추가적인 특례발굴을 통한 후속 절차를 집행기관에 당부하며 동해시의회도 심기일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해시의회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위원장 이창수)는 오늘부터 16일까지 행정사무감사 활동에 들어가게 되며, 8일은 현장대응추진단, 미래전략담당관 등 총 5개 부서 소관업무에 대한 1일차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

 

최이순 의원은 “동해항 컨테이너선 취항 추진 업무와 관련해 부서 업무 분장이 불명확해 혼선을 초래하고 있다”며 향후 업무의 효율성을 위한 정확한 업무분장을 요청했다.

 

안성준 의원은 “폐교된 한중대 부지 활용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비해 그동안 뚜렷한 결과가 없다”고 지적하며 “인근 타 지자체의 사례를 참고, 폐교 사후관리에 집중해 확실한 폐교활용 방안 마련에 노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창수 행정사무감사 특별위원회 위원장은 “그동안의 동해안권경제자유구역 망상 지구별 사업 추진과정을 반면교사 삼아 이번 기회에 다시 한번 새롭게 잘 추진해 성공적인 개발계획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해시의회, 제332회 제1차 정례회 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