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17(금)

동해, 신혼부부 나무심기 행사 개최

4월 1일 망상해수욕장, 신혼부부 100쌍 나무심으며 ‘산림복원 기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3.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동해=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동해시는 내달 1일 망상해수욕장 잔디광장 및 초구동 산 23일대에서 산불 피해지 복원을 위한 ‘2023 신혼부부나무심기’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유한킴벌리와 생명의 숲이 공동 주최하고 동해시와 산림청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유한킴벌리의 ‘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 캠페인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올해 39년째를 맞이하게 된다.

 

이날 행사는 심규언 시장을 비롯해 진재승 유한킴벌리 대표, 남성현 산림청장, 최수천 동부지방산림청장, 결혼 3년차 신혼부부 100쌍, 시민사회단체장, 초청 사회리더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나무심기 행사 소개 및 안내, 주요내빈 인사말씀, 식재교육 및 스트레칭 순으로 진행되며, 본 행사 종료 후 초구동 산 23번지 일대로 이동해 산벚나무, 소나무를 식재하는 나무심기 행사가 이어진다.

 

2인 1조로 진행되는 나무심기 행사에서는 올해 전체 사업면적 2.4ha 가운데 1ha에 해당하는 면적에 대해 약 3,500본을 식재(1인당 10그루 내외)하게 된다.

 

한편, 시는 지난해 7월부터 올해 2월까지 105억원을 투입해 망상, 동호, 부곡일원 긴급벌채 260ha를 완료했으며, 올해 3월 망상입구~강릉경계 일대(466ha)에 59억여원을 투입해 4월까지 피해지 복구조림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해, 신혼부부 나무심기 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