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태백 ‘제7회 한강 낙동강 발원지 축제’ 성료

7월 29일~8월 7일 6만 8,000여명 관람객 발길 이어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JPG

 

[태백=삼척동해조은뉴스] 지난 7월 29일부터 시작한 ‘제7회 한강·낙동강 발원지 축제’가 6만 8,500여 명의 관광객을 불러 모은 가운데 지난 7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한강 낙동강 발원지 축제는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여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더위를 잊고 축제를 즐겼다.

 

황지연못 및 문화광장 일원에서는 발원수를 이용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됐으며, 지역 예술단체와 전문 공연팀의 공연 및 DJ 와 함께하는 썸머 뮤직클럽 등의 공연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또한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는 다양한 물놀이 시설이 마련된 ‘도심 속 워터파크’가, 중앙로사거리에서는 수중난타, 물대포와 함께 거리에서 물총싸움을 할 수 있는 ‘얼수절수 물놀이 난장’이 진행됐다.

 

1-2.JPG

 

이와 더불어 태백 눈꽃야영장 시네마 무대에서는 야외 영화상영 프로그램‘포레스트 쿨 시네마’가 6일간 진행돼 많은 사람들이 영화를 즐겼다.

 

부대 프로그램으로는 전국 청소년 댄스 경연대회와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를 주제로 한 사생대회 및 백일장이 개최되어 청소년과 아이들이 자신의 실력을 뽐내는 기회가 되었다.

 

축제의 마지막 날인 지난 7일 폐막식에서는 사생대회 및 백일장과 전국 청소년 댄스 경연대회의 시상식이 진행되고, 이어 댄스 경연대회 우승팀의 축하공연이 진행됐다.

 

이상호 시장은 폐회사를 통해 “코로나19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축제를 즐겨주신 시민분들과 관광객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태백 ‘제7회 한강 낙동강 발원지 축제’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