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2(금)

이철규 의원, 삼척~태백~정선~영월 고속도로 신규 반영 확정!

총 연장 91㎞, 총사업비 4조 9,000억원 규모...지역경제 발전 전환점 기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2.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jpg

 

[삼척·태백·정선=삼척동해조은뉴스] 이철규 국회의원(국민의힘, 강원 동해·태백·삼척·정선)은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삼척~태백~정선~영월 고속도로’가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2021~2025)’에 중점사업(우선추진)으로 신규 반영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28일 도로정책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2021~2025)’에 ‘삼척~태백~정선~영월 구간’을 중점사업으로 심의·의결했다.

 

총사업비는 4조9,000억원이며, 삼척~태백~정선~영월 간 91㎞ 구간에 고속도로가 건설된다.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동서 6축의 완성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 반드시 ‘삼척~태백~정선~영월’ 구간을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해야 한다는 주민들의 요구가 지속적으로 제기돼왔다.

 

폐특법 통과로 폐광지역 경제 회생의 토대가 마련된 상황에서 ‘삼척~태백~정선~영월’ 구간이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되면서, 강원남부권 지역발전에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규 의원은 “사실상 항구화된 폐특법에 이어 삼척~태백~정선~영월 고속도로가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확정되는 쾌거가 달성됐다”며, “강원 남부권 지역발전에 획기적인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이 의원은 “삼척~태백~정선~영월 고속도로가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신 지역주민 여러분과 강원도·지자체 공무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며, “삼척~태백~정선~영월 구간이 중점사업으로 국가계획에 반영된 만큼 이제는 양방향 동시 착공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철규 의원, 삼척~태백~정선~영월 고속도로 신규 반영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