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8(금)

동해·태백·삼척·정선 주요사업 국비 약 6,622억원 확정!

가리왕산 산림복원, 동해 경관도로 조성, 태백시 봉안당 신축 등 신규 반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2.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3, 44.jpg

 

[동해·태백·삼척·정선=삼척동해조은뉴스] 동해시·태백시·삼척시·정선군의 주요 국비사업 약 6,622억원이 포함된 ‘2022년도 국가예산안’이 3일 오전 국회를 최종 통과했다.

 

이철규 국회의원(국민의힘, 동해·태백·삼척·정선)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2022년도 정부 예산안에 당초 정부안에서 빠져있던 사업 중 ▲동해 동해항 남부두 항만근로자 복지관 증축공사 10억원 ▲태백 순직산업전사위령탑 보수공사 및 주변 환경 정비사업 사전 기본조사 및 설계비 1억원 ▲태백 태백산 민박촌 매입·활용 25억원 ▲삼척 동해안 바닷가 경관도로 조성 3억원 ▲삼척 관광휴양형 RE100 뉴딜타운조성 타당성 조사 2억원 ▲정선 가리왕산 산림복원 14.32억원 ▲태백·삼척·정선 폐광지역 관광산업 육성 10억원 ▲태백 봉안당 신축 1.39억원 등이 국회에서 신규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삼척-포항 철도건설 사업은 국회에서 30억 증액돼 1,794억원이 반영됐고, 희소금속 티타늄-철 탐광시추 5억원, 태백교정시설 청사 신축 기본조사 설계비 4억원, 동해항 3단계 연결도로(2.8㎞) 5억원, 무연탄발전지원사업 197억원, 동해-포항 전철화 사업 2,924억원 등이 확정됐다.

 

지역별료 살펴보면 먼저 동해시는 ▲동해~포항 전철화 사업(2,924억원) ▲동해신항(313.6억원) ▲동해항 남부두 항만근로자 복지관 증축공사(10억원) ▲백복령~달방 국도42호선(33.7억원) ▲묵호역 신축사업(51.6억원) ▲동해항 3단계 진입도로(0.76㎞)(64.2억원) ▲동해항 3단계 연결도로(국도38호선~항만 기존 연결도로, 2.8㎞)(5억원) ▲동해 묵호항 노후항만시설 개선사업(55.5억원) ▲발한지구 도시재생사업(42.6억원) ▲삼화지구 도시재생사업(28.7억원) ▲송정, 부곡, 북평분구 하수관로 정비(27.15억원) 등이 반영됐다.

 

 

또한 태백시는 ▲순직산업전사위령탑 보수공사 및 주변 환경 정비사업 사전 기본조사 및 설계비(1억원) ▲희소금속 티타늄-철 탐광시추(5억원) ▲태백교정시설 청사 신축 기본조사 설계비(4억원) ▲태백산 민박촌 매입·활용(25억원) ▲태백시 봉안당 신축(1.39억원) ▲Eco job city 도시재생사업(39.9억원) ▲웰니스 항노화 진입도로 확포장(36.5억원) ▲까막동네 어깨동무길 조성(10.3억원)’, ‘황지자유시장 특성화시장 육성사업(2.3억원) ▲장성분구 하수도정비(14.2억원) ▲화전분구 하수도정비(17.26억원) ▲혈리 정수장 개량사업(11.54억원) 등이 포함됐다.

 

 

삼척시는 ▲무연탄발전지원사업(197억원) ▲삼척~포항 철도사업(1,794억원) ▲강원대(삼척캠) 첨단스포츠센터(68.54억원) ▲미로~하장 국지도28호선(2억원) ▲도계~신기 국도38호선(50억원) ▲신기~미로 국도38호선(24.3억원) ▲석탄비축자산(21.37억원) ▲초곡항 어촌뉴딜300(21.5억원) ▲삼척 문암·초곡지구 연안정비사업(60억원) ▲장호항 정비사업(8.5억원) ▲임원항 정비사업(7.3억원) ▲노실마을 일반농산어촌개발(2.88억원) ▲관광휴양형 RE100 뉴딜타운조성 타당성 조사(2억원) ▲동해안 바닷가 경관도로 조성(3억원) ▲원평지구 연안사업(38.6억원) 등의 예산이 편성됐다.

 

정선군은 ▲가리왕산 산림복원(14.32억원) ▲정선~북면 국도42호선(142억원) ▲남면~정선 국도59호선(211억원) ▲정선군 고한읍 주차타워 조성(7억원) ▲백두대간 문화철도역 연계협력사업(정선·정선)(10억원) ▲폐광지역 관광산업 육성(정선·태백·삼척)(10억원) ▲남면 기초생활 거점육성 사업(9억원) ▲신동읍 새뜰마을사업(4.5억원) ▲여량면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2.8억원) ▲가족센터내 주거지주차장(4억원) 등이 예산안에 반영됐다.

   

이철규 의원은 “코로나19로 재정 여건이 악화된 상황에서 지역의 숙원 사업들이 대거 국회에서 신규 반영되고, 철도·도로·항만사업과 도시재생사업 예산 등이 차질 없이 반영돼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이번에 확보된 지역예산이 제대로 쓰일 수 있도록 사업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해·태백·삼척·정선 주요사업 국비 약 6,622억원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