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3(월)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 검색결과

  • 태백 365세이프타운, 입장료 대대적 개편
      [태백=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태백시가 국내 최대 종합안전체험관인 365세이프타운의 요금개편을 통해 침체되고 있는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365세이프타운은 기존에 소인, 중고생, 대인 기준으로 각각 18,000원, 2만원, 2만2,000원의 기본요금에 온라인 할인, 각종 이벤트 시 개별 할인 지급 등으로 약30~50%가량의 할인을 시행해 왔다. 그러나 이달 10일부터 대인 기준 2만2,000원의 입장료를 지급하면 2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으로 즉시 되돌려준다. 일반은 개인 요금 22,000원에 20,000원의 태백사랑상품권 지급, 태백시민과 학생단체(20명이상), 국가유공자, 장애인, 65세 이상자는 요금 1만2,000원에 1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을 지급해 주는 것으로 전면 개편된다. 실제로는 2,000원으로 시설을 이용하게 되는 셈이어서, 이용자의 가격 부담이 확 줄어든다. 시 관계자는 “365세이프타운이 이번 요금 개편을 통해 그간 적지 않은 입장료로 인해 이용에 부담을 느꼈던 분들에게 사랑받는 시설로 재평가 받고, 돌려받은 지역상품권으로 소비의 즐거움과 함께 태백여행을 시작할 수 있는 체류형 관광 플랫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시는 관광객들이 상품권을 편리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지역 상인들의 협조와 친절 서비스, 부정 유통방지 등이 무엇보다도 선행되어야하는 만큼, 태백사랑상품권 정책에 대한 범시민적 캠페인을 전개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요금 개편으로 인한 ‘365세이프타운 시즌2’는 제27회 태백산 눈축제가 시작되는 1월 10일부터 전격 시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차별화된 ‘카드형 지역화폐’ 신규발행도 오는 3월로 예정되어 있어, 2020년 경자년 태백시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모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2020-01-02
  • 태백시, 물의 의미를 생각해보다
    [태백] 생명의 원천인 물에 대한 의미를 되새겨보는 ‘제19회 한강발원제’가 오는 8월 2일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에서 개최된다.   (사)한국상록회 태백상록회가 주최하고 태백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오전 10시 제례행사인 용신제를 올린다.   또한 물과 함께하는 행사로 물속에서 숨 오래 참기, 물풍선 던지고 받기, 물 옮기며 이어 달리기 대회에 이어 노래와 장기자랑, 경품추첨 시상 등 다양한 행사도 함께 한다.   특히 축제 참가자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행사장까지 무료 왕복 셔틀버스가 운행이 되며 중식으로 비빔밥도 제공이 된다.   동화작가로 유명한 홍종의 작가가 이번 한강 발원제 참석해 본인이 집필한 ‘물길을 만드는 아이(부제:한강의 시작 검룡소)’ 동화책을 제단에 헌정하고 또한 친필사인이 기재된 동화책 10여 권을 초등학생들에게 선착순 증정한다.   동화책 ‘물길을 만드는 아이’는 514km 한강의 발원지인 태백의 ‘검룡소’를 소재로 검룡소의 전설과 인근의 지명을 작품속에 도입해 현장성을 높여 태백의 특성을 작품 속에 잘 담고 있다.   주 대상이 초등 중학년(3,4학년)으로 삼고 있지만 가독력이 뛰어난 저학년과 고학년까지 아우르고 있으며 현실적으로 미완이 대상(주인공 무탈이, 이무기)이 결국에는 세상의 중심이 된다는 뚜렷한 주제를 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위 작품을 통해 ‘검룡소’의 소중한 의미를 전국의 독자에게 알릴 수 있어 물과 인간문명과의 공존과 연계성을 일깨워 줄 수 있 을 것으로 본다”며 “또한 동화 내용의 주 무대인 검룡소를 동화작가가 직접 방문해 동화책 헌정 등의 행사를 실시함으로써 앞으로 발원지의 체험학습과 태백여행의 동기부여 등의 많은 기대효과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 뉴스
    • 문화
    • 문화일반
    2015-07-31

지역뉴스 검색결과

  • 태백 365세이프타운, 입장료 대대적 개편
      [태백=삼척동해조은뉴스] 강원 태백시가 국내 최대 종합안전체험관인 365세이프타운의 요금개편을 통해 침체되고 있는 경제 살리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365세이프타운은 기존에 소인, 중고생, 대인 기준으로 각각 18,000원, 2만원, 2만2,000원의 기본요금에 온라인 할인, 각종 이벤트 시 개별 할인 지급 등으로 약30~50%가량의 할인을 시행해 왔다. 그러나 이달 10일부터 대인 기준 2만2,000원의 입장료를 지급하면 2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으로 즉시 되돌려준다. 일반은 개인 요금 22,000원에 20,000원의 태백사랑상품권 지급, 태백시민과 학생단체(20명이상), 국가유공자, 장애인, 65세 이상자는 요금 1만2,000원에 1만원의 태백사랑상품권을 지급해 주는 것으로 전면 개편된다. 실제로는 2,000원으로 시설을 이용하게 되는 셈이어서, 이용자의 가격 부담이 확 줄어든다. 시 관계자는 “365세이프타운이 이번 요금 개편을 통해 그간 적지 않은 입장료로 인해 이용에 부담을 느꼈던 분들에게 사랑받는 시설로 재평가 받고, 돌려받은 지역상품권으로 소비의 즐거움과 함께 태백여행을 시작할 수 있는 체류형 관광 플랫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시는 관광객들이 상품권을 편리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지역 상인들의 협조와 친절 서비스, 부정 유통방지 등이 무엇보다도 선행되어야하는 만큼, 태백사랑상품권 정책에 대한 범시민적 캠페인을 전개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요금 개편으로 인한 ‘365세이프타운 시즌2’는 제27회 태백산 눈축제가 시작되는 1월 10일부터 전격 시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차별화된 ‘카드형 지역화폐’ 신규발행도 오는 3월로 예정되어 있어, 2020년 경자년 태백시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모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2020-01-02
  • 태백시, 물의 의미를 생각해보다
    [태백] 생명의 원천인 물에 대한 의미를 되새겨보는 ‘제19회 한강발원제’가 오는 8월 2일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에서 개최된다.   (사)한국상록회 태백상록회가 주최하고 태백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오전 10시 제례행사인 용신제를 올린다.   또한 물과 함께하는 행사로 물속에서 숨 오래 참기, 물풍선 던지고 받기, 물 옮기며 이어 달리기 대회에 이어 노래와 장기자랑, 경품추첨 시상 등 다양한 행사도 함께 한다.   특히 축제 참가자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행사장까지 무료 왕복 셔틀버스가 운행이 되며 중식으로 비빔밥도 제공이 된다.   동화작가로 유명한 홍종의 작가가 이번 한강 발원제 참석해 본인이 집필한 ‘물길을 만드는 아이(부제:한강의 시작 검룡소)’ 동화책을 제단에 헌정하고 또한 친필사인이 기재된 동화책 10여 권을 초등학생들에게 선착순 증정한다.   동화책 ‘물길을 만드는 아이’는 514km 한강의 발원지인 태백의 ‘검룡소’를 소재로 검룡소의 전설과 인근의 지명을 작품속에 도입해 현장성을 높여 태백의 특성을 작품 속에 잘 담고 있다.   주 대상이 초등 중학년(3,4학년)으로 삼고 있지만 가독력이 뛰어난 저학년과 고학년까지 아우르고 있으며 현실적으로 미완이 대상(주인공 무탈이, 이무기)이 결국에는 세상의 중심이 된다는 뚜렷한 주제를 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위 작품을 통해 ‘검룡소’의 소중한 의미를 전국의 독자에게 알릴 수 있어 물과 인간문명과의 공존과 연계성을 일깨워 줄 수 있 을 것으로 본다”며 “또한 동화 내용의 주 무대인 검룡소를 동화작가가 직접 방문해 동화책 헌정 등의 행사를 실시함으로써 앞으로 발원지의 체험학습과 태백여행의 동기부여 등의 많은 기대효과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 뉴스
    • 문화
    • 문화일반
    2015-07-31
비밀번호 :